2020.07.10(토) 56:56
검색
 
 
동정
김종민 국회의원 공개지지선언, 논란 증폭  
정병상 |    작성일 : 2020-02-19

김종민 국회의원 공개지지선언, 논란 증폭

   


4,15 총선을 앞두고 김대영, 박춘엽, 강응규, 이청환, 최헌묵, 윤재은 등 민주당 소속 광역·기초의원 6명이 ‘김종민 국회의원 공개지지선언 기자회견’과 관련, 논란이 증폭되고 있다.

특정후보에 대한 지지선언은 누가 보더라도 ‘공천용 줄서기’ 라고 봐도 무방할 정도의 기자회견으로 비치고 있기 때문이다.

이들 선출직 의원들은 지지선언을 통해 “김 의원은 초선 국회의원에도 불구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 간사로서 선거법개정과 검찰개혁을 주도하고 완수해 우리 지역의 위상을 높였다”며 지지 이유를 밝혔다.

하지만 관내 민주당 일부 당원들은 “정치적 이해관계에 따라 달라질 수 있는 특정후보 지지선언은 민의를 왜곡하고 의회정치를 표방하는 의원으로서 적절한 행동으로 보이지 않는다”고 반박하고 있다.

특히 양승숙 국회의원 예비후보 측은 “줄서기, 패거리 정치는 계룡사회를 분열시킬 뿐만 아니라 계룡발전을 저해하는 첫째 요소이며 이런 나쁜 정치 행태를 뿌리 뽑지 않고서는 계룡시가 발전할 수 없다”라며 강한 불만을 표출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생각하는 당원 모임'이라고 밝힌 이 단체는 지난 15일 “혼탁선거 시도한 '구태정치' 당 밖으로 나가라!”라는 제하의 성명을 통해 김종민 국회의원을 공개지지한 지역구내 광역·기초의원들을 규탄했다.

이를 두고. 지역 정가의 찬반 논쟁도 뜨겁다. 선출직 의원들의 후보 지지선언은 지역발전을 위해 어느 후보가 더 적합하느냐 하는 선택의 문제로 지방의원들의 자유라는 입장과 공천권을 쥔 국회의원이 지방의원들에게 줄세우기를 강요해 세과시의 한 방법으로 전락했다는 반론이 만만치 않다.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은 ‘김종민 의원 지지선언 기자회견’과 관련 “당직자는 줄 세우기 등으로 당 분열을 조장하는 행위를 해서는 안 된다”고 밝혀, 사태를 일단락 시키는 분위기다.

하지만 이번 경선에서 정 반대의 결과가 나올 경우 특정후보를 지지한 선출직 의원들은 어떤 형태로든 불이익을 당할 수밖에 없어 논란은 거듭될 전망이다. / 정병상 기자

  

이전글 | 최후의 관건 정병상
다음글 | 계룡시의회에 고수 의원이 있다 ! 정병상
 
- 외로운 국회의장
- 부러진 연필과 公正
 
- 최후의 관건
- 김종민 국회의원 공개지지선언, ...
 
- 3월 20일부터 시내버스 7개 노선 ...
- 계룡시, 신재생에너지 수선 관리...
- 계룡시, 노후 공동주택에 최대 3...
 
시의원은 지역주민을 대표하는 막.
시의원은 지역주민을 대표하는 막중한 자리임을 잊지 말아야    &.
민선 5기 후반기, 최홍묵 시장에.
민선 5기 후반기, 최홍묵 시장에게 바란다        .
김종민 의원, 계룡시 법원 설치법.
김종민 의원, 계룡시 법원 설치법 대표발의  유일하게 법원 없는 .
이념 편향 ‘민주시민교육 조례’.
이념 편향 ‘민주시민교육 조례’ 당장 폐지돼야 한다 이승진   .
계룡효센터, 어버이날 효도잔치 .
계룡효센터,  어버이날 효도잔치 베풀어  와상의 어르신…효도잔치에 눈물이.
[한마디] 계룡시의회 허남영 의원
선무공신18 vs 호성공신86[한마디] 계룡시의회 허남영 의원     .
계급보다 더 중요한 자유의 신념 .
계급보다 더 중요한 자유의 신념 !         .
드림 색소폰 동호회
드림 색소폰 동호회              .
[한마디] 계룡시의회 윤차원 의원
납득 할 수 없는 계룡시의 공공하수처리장 운영  [한마디] 계룡시의회&.
[한마디] 이기원 전 계룡시장
박우석 예비후보와 이기원  [한마디] 이기원 전 계룡시장  보수의 .
 
 
 
계룡투데이 | 회장 서인식 | 발행인 정윤희 | 편집인 정병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경희 | jbsang9@naver.com
대표전화 042-840-8585 | 팩스 | 042-840-8686 | 충남 계룡시 계룡대로 325 시티타워 4F | 등록일 2014-07-10
사업자등록번호 412-06-64515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236
계룡투데이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C) 2014 gytoday.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