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02.01(목) 31:13
검색
 
 
칼럼
북한 교황 초청의 수수께끼  
변평섭 |    작성일 : 2018-10-22

북한 교황 초청의 수수께끼 

 

 변평섭 계룡투데이 고문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향수의 시인 정지용. 그는 일찍이 천주교 신자가 되어 천주교 관계 시를 쓰고 신앙을 같이 하는 동인 모임에도 참여했다. 그리고 그의 아들은 천주교 신부가 되게 하려고 함경남도 덕원에 있는 덕원신학교에 보내기까지 했다.

당시 덕원신학교는 성 베네딕도수도회 산하에 있으면서 북한 지역의 신부를 양성하는 요람이었다. 그러나 1949년 북한 공산정권이 출발하면서 종교박해가 시작되었고 신학교의 아름다운 건물과 토지, 재산 등 모두가 몰수되었다. 그곳에 있던 신부, 수녀들은 정치범 수용소에 갇히거나 죽음을 당했으며 신학생들도 뿔뿔이 흩어질 수밖에 없었다.

당시 평양교구 홍용호 주교도 정치범수용소에 갇혔다가 죽임을 당했다. 신부들은 대부분 신자들이 피란을 가야 한다고 간청했으나 ‘목자가 양을 버리고 갈 수 없다’고 버티다 순교를 하였다. 심지어 성당에서 기도하고 있는 신부를 발로 차며 무자비하게 구타하고 트럭에 실어 끌고 가기도 했다.

북한 공산정권이 수립될 즈음 평양, 신의주, 원산 등에는 성당이 57곳이나 되었으며 신자들도 5만2천 명이나 되었다. 그래서 평양을 아시아의 예루살렘이라고까지 불렀다. 그러나 지금은 성당도 없고, 단 1명의 신부도 없으며 오직 ‘백두혈통’으로 분식된 김씨 세습정권이 유일한 종교가 되어버렸다. 모든 성당은 몰수되거나 파괴되었다. 신자들은 지하로 숨어들거나 남한으로 넘어왔다. 

물론, 지금 평양에는 장충성당이라는 간판이 하나 있다. 그러나 신부도 없고 미사라는 흉내를 내고 있으나 미사의 핵심인 영성체가 없어 미사가 아닌 계획된 쇼에 불과하다는 비판을 받고 있다.

그러나 아직도 꺼지지 않은 불씨가 남아 있다고 전해지기도 한다. 

우리의 주교 한 분이 평양을 갔을 때 어느 광장에서 평양 시민 하나가 가까이 다가오더니 ‘아멘’하고 속삭이듯 말하고는 쏜살같이 도망가더라는 것이다. 그 주교는 순간 뜨거운 감동을 받았다고 한다. 아직도 북한에 숨어 있는 신앙의 불씨가 있구나 하고.

따라서 프란치스코 교황이 김정은 위원장의 초청을 받고 북한을 방문하면 이와 같이 지하에 숨어있는 신앙의 불씨가 살아나서 뜨거운 횃불로 변화를 일으킬 수 있을까? 그곳의 유일한 종교인 김씨 일가의 세습정치까지 위협이 될 텐데 그것을 북한이 어떻게 받아들일 것인가?

사실 1979년 요한 바오르 2세 교황의 폴란드 방문은 폴란드는 물론, 동유럽 공산정권을 무너뜨리는 전기가 되었으며, 현 프란치스코 교황의 쿠바 방문은 카스트로 폐쇄통치의 빗장을 푸는 기여를 했다. 

북한에도 그것이 가능할까? 오히려 세계를 향해 북한이 벌이는 정치 쇼에 이용되지 않을까? 가짜 신자를 수만 명 급조하여 얼마든지 이벤트를 만드는데 능한 그들이기 때문에 오히려 북한 김정은 위원장만 세계적 인물로 무대에 세우는 것이 되고 말 것이란 우려가 만만치 않다. 북한의 가장 취약점인 인권 문제에서도 오히려 면책 쇼를 벌일 것이라는 주장도 제기되고 있다.

신부도 없고 신자도 없는 종교 불모지 북한에서 어떤 의도로 교황을 초청, 열렬히 환영하겠다는 것인지 참으로 수수께끼가 아닐 수 없다. 

 

이전글 | ‘닥터헬기’와 잔디밭에 길을 낸 총장님 변평섭
다음글 | 포기하지 마시오! 변평섭
 
- 계룡시에도 신바람 나는 축제를…
- 어게인, 코리아!
 
- 이응우 계룡시장에게 요구하는 메...
- 이케아 철수, 계룡시민이 최홍묵 ...
 
- 금산군, 16년 운영 어르신 평생학...
- 논산시, 시정방향과 가치 공유하...
- 계룡시 여성단체협의회, 2023년 ...
 
계룡시의 자유시민연합은 안보시.
계룡시의 자유시민연합은 안보시민단체로서 칭송 받아야 마땅하다.[특별기고]  계룡시 .
“아띠 로타리클럽이 있어 계룡사.
“아띠 로타리클럽이 있어 계룡사회가 행복합니다”설 명절 맞아 따스한 ‘.
권선옥 시인 시집 『밥풀 하나』 .
권선옥 시인 시집 『밥풀 하나』 발간고요한 사유의 세계를 시로 표현&.
계룡시, 행안부 자연재해안전도 .
계룡시, 행안부 자연재해안전도 평가 ‘최고등급’ 선정지역안전지수 , 안전도&nb.
논산시 민원실, 국무총리상 수상
논산시 민원실,‘국민행복민원실’로 공인! 국무총리상 수상25일 정부서울청사 방문해&.
이응우 계룡시장, 2023년도 시정.
이응우 계룡시장, 2023년도 시정방향 제시 개청 20주년 맞아 국방수도 .
김미정 의원, 충남 의정봉사 대상.
계룡시의회 김미정 의원, 충남 의정봉사 대상 수상 주민 복리증진 헌신.
계룡시탁구협회-(주) 엑시옴(XIOM.
"계룡시탁구협회 김원태 회장님 감사합니다”계룡시탁구협회-(주) 엑시옴(XIOM) 스폰 협약식.
이응우 시장, 취임 100일 기자회.
이응우 시장, 취임 100일 기자회견공약 추진사항, 시 장기발전 제시 &n.
軍문화엑스포 폐막까지 D-1
軍문화엑스포 폐막까지 D-123일, 국내외 군악대 공연과 에일리 축하공연 &nb.
 
 
 
계룡투데이 | 고문 변평섭 | 발행인 정병상 | 편집인 정병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경희 | jbsang9@naver.com
대표전화 010-4424-1005 | 충남 계룡시 장안로 49 111호(금암동) | 등록일 2014-07-10
사업자등록번호 712-21-01636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236
계룡투데이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C) 2014 gytoday.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