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9.27(일) 56:25
검색
 
 
기사(330 건)
포토뉴스   “지금은 태극기를 들어야 할 때입니다”
태사본, 대한민국 말살 3대 악법 막는데 앞장설 터
승인 2019-04-27 20:54:18 정병상 |    

“지금은 태극기를 들어야 할 때입니다” 

 

태사본, 대한민국 말살 3대 악법 막는데 앞장설 터 

 


“숟가락을 들을 수 있는 힘만 있어도 태극기를 들어야 합니다”

계룡태극기사랑운동본부(이하 태사본) 금종권 회장(사진, 해사 28기, 해병대 예비역 대령)은 지난 26일 열린 태사본 4월 월례회의를 통해 “지금 대한민국은 자유민주주의 체제에 대한 최대의 위기를 맞고 있다” 며 “청와대를 사취한  세력들과 싸워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20세기의 기적을 일궈낸 선진부국 대한민국을 손 한번 쓰지 않고 그대로 종북 세력들에게 넘겨줄 수는 없다”며 “싸우지 않고, 방관하거나 피하는 것은 예비역으로서 비열한 행동”이라며 동참을 호소했다.

그는 “베네수엘라의 차베스나 마두로는 사회주의적 평등정책과 퍼주기 공약으로 정권을 잡고 나라를 거지로 만들었지만, 국가에 반역적이지는 않았다.  

단지 사회주의 망상에 사로잡혀 경거망동하다가 부자나라를 거지로 만들었을 뿐”이라며 사회주의적 퍼주기 정책을 지적했다.

하지만 “문재인 좌파정권은 국가에 반역적이면서 사회주의적 퍼주기로 대한민국 자체를 멸망시키려하고 있다. 그런 의미에서 한국좌파의 죄질은 베네수엘라 좌파의 그것보다 천 배, 만 배나 더 사악하다.”고 비판했다.

특히 그는 좌파들은 ▲건국 이승만 대통령과 박정희는 무자비한 독재자이고 반민족적 친일분자 ▲한국은 미국의 식민지이고 북한만이 자주독립적인 민족국가 ▲한국의 해방은 김구나 김일성의 독립투쟁의 결과 ▲한국은 세계 최악의 불평등 국가로 헬 조선 ▲김정은은 친구 같은 다정한 지도자 ▲미국은 나쁜 나라이며, 주한미군은 침략군 ▲북한은 살만한 좋은 나라라며 무수한 거짓말을 쏟아내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그는 “시간이 걸릴지는 모르지만 반드시 ‘그날은’ 온다”며 “손발과 지갑으로, 기도로서, 법으로서, 말과 글로서, 전화와 인터넷 등으로 싸우자”고 강조했다.

또한 자유대한민국을 말살하는 ▲패스트 트랙법(입법 신속처리) ▲새로운 선거법 ▲공수처법 등 3대 악법을 막고, 공주보 철거반대, 주한미군 철수반대, 이승만 동상 지키기 등을  정의로운 수단을 동원해 태사본 회원들이 앞장서자고 목청을 높였다. / 정병상 기자

 



정병상 ()
< 저작권자 ⓒ 계룡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기업인의 자화상
- 권력자의 골프 치는 법
 
- [유병호 칼럼]-미래 환경까지 파...
- “그날은 반드시 옵니다”
 
- 어린이날기념 ‘해피 페스티벌’ ...
- 계룡시, 라돈측정기 무료 대여서...
- “군 사망사고 진상규명 지금 신...
 
계룡의 소리꾼 황세희, 판소리 ‘.
계룡의 소리꾼 황세희, 판소리 ‘향성(香聲)’ 발표회  6월 1일 오후&n.
참여연대, 언론 적폐에 칼(?) 뽑.
참여연대, 언론 적폐에 칼(?) 뽑다  기자 4명 고소, 신문사에 1억.
“계룡시 노인회가 변하고 있다”
“계룡시 노인회가 변하고 있다”  일자리 창출과 노인대학 활성화로 .
“제 멋대로 하는 것이 독재입니.
“제 멋대로 하는 것이 독재입니다”  황교안 대표, 패스트트랙 장기집.
"병원세탁물공장" 주민감사청구서.
"병원세탁물공장 특혜" 주민감사청구서 제출  이용권 대표, “주민들이 나서.
계룡시와 의료세탁공장 수의계약 .
계룡시와 의료세탁공장 수의계약 ‘불법’  김칠하 변호사, “계약무효나 해지 불.
이승만과 해방정국
[유병호 제독의 역사 이야기]이승만과 해방정국         유병호 예비역.
이희승, 시민이 주인되는 계룡시 .
이희승, 시민이 주인되는 계룡시 ‘절대절명’ 과제  참여연대 와해 세.
병원의료세탁공장 ‘수의계약 특.
병원의료세탁공장 ‘수의계약 특혜’ 의혹   계룡시 병원의료세탁공장 입주.
김정수 노인지회장, 계룡시의회 A.
김정수 노인지회장, 계룡시의회 A의원에게 직격탄  “노인대학 폄훼한 발언.
 
 
 
계룡투데이 | 발행인 정윤희 | 편집인 정병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경희 | jbsang9@naver.com
대표전화 010-4424-1005 | 충청남도 계룡시 장안로 31, 7층 701호(금암동, 청운빌딩) | 등록일 2014-07-10
사업자등록번호 412-06-64515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236
계룡투데이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C) 2014 gytoday.kr.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