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10.06(화) 43:14
검색
 
 
기사(26 건)
  평화의 메시지 ‘하노이 선언’ 관측

승인 2019-04-09 20:35:07 정병상 |    

평화의 메시지 ‘하노이 선언’ 관측

호주-미국 실속, 북한 실리 ‘윈-윈 선언’

독일-핵 리스크 없는 하노이 선언 ‘정치 이벤트’

일본-북한의 실천방안 주목, 트럼프 즉흥적 리스크 촉각

  


2차 미-북회담을 하루 앞둔 26일, 호안낍(호수) 주변 2곳에 미국 CNN 방송사에서 마련한 대형 스크린이 설치돼 ‘평화의 메시지’를 전하는 ‘하노이 선언’이 관측된다.

정상회담 진행사항을 생중계로 볼 수 있는 이 대형 스크린은 25일 오후 갑자기 설치돼, 양측의 합의사항이 어느 정도 마무리 된 것으로 예상된다.

하지만 합의 내용에 대해선 ‘오리무중’, 따라서 ‘하노이 종전선언’에 따른 북한에게 주는 선물 내용(?)에 각국 언론매체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우선 호주 매체(사진)는 미국-실속, 북한-실리를 챙기는 ‘윈-윈 선언’이 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북한이 이번 회담에서 비핵화에 따른 우라늄 농축시설 폐기를 주 안건으로 제시하고, 미국은 개성공단, 금강산 관광 등 제재 예외조치 등 ‘주고받기식’ 회담 가능성을 열어두고 있다.

반면, 독일 매체는 핵 리스트 신고가 없는 북한의 비핵화 의지는  무의미 하다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비핵화 실천이 없는 합의문은 결국 종전선언 등 ‘평화의 메시지’만 전하는 정치적 이벤트로 이어질 공산이 큰 것으로 평가하고 있다.


특히 이번 2차 정상회담에 가장 민감한 반응을 보이는 일본 매체(사진)는 

1차 회담을 반복하지 않으려면 북한의 구체적인 실천 방안이 게재되어야 한다는 원칙론을 앞세우고 있다.

또한 합의 내용 이외에 트럼트의 즉흥적인 리스크를 우려하는 눈치 다.

한편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차 미-북 회담을 위해 26일 밤 하노이 노이바이 국제공항에서 베트남 정부 관계자와 환영객의 영접을 받은 뒤, 숙소인 메리어트 호텔에 도착했다.

두 정상은 오는 28일 단독 및 확대 회담을 통해 북한 비핵화와 미국의 상응 조치를 핵심으로 하는 공동성명을 내놓을 것으로 보인다. 하노이=정병상 기자 



정병상 ()
< 저작권자 ⓒ 계룡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 “개 풀 뜯어 먹는 소리”
- 유배를 떠나거든…
 
- 김종민 국회의원 공개지지선언, ...
- 계룡시의회에 고수 의원이 있다 !
 
- 계룡시, 신재생에너지 수선 관리...
- 계룡시, 노후 공동주택에 최대 3...
- 계룡시선관위, 제21대 국회의원선...
 
왜 한국인은 저항적이고 좌파적 .
[유병호 칼럼]  왜 한국인은 저항적이고 좌파적 성향인가 ?   &nb.
김종민 국회의원, 예비후보 등록 .
김종민 국회의원, 예비후보 등록 연기  “코로나바이러스 대처 집중 하.
최초 여성장군 양승숙, 출마 기자.
변화를 열망하는 지역민에 장군의 깃발(?)로 보답  대한민국 최초 여성.
허남영 의원, “계룡 스마트시티 .
“올해는 계룡시가 세계적인 도시로 도약하는 좋은 기회”  허남영 의.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사람을 .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사람을 만나다”  삼성 이건희 회장의 쾌유를&.
필리핀 민드로섬 어촌마을 학교 .
필리핀 민드로섬 어촌마을 학교 방문초롱초롱한 필리핀 아이들의 눈망울 12.
이수진 신도안 면장, 41년 공직생.
이수진 신도안 면장, 41년 공직생활 마무리   퇴임 후, 시행정 발전에&.
허남영 의원, 충남지방의정봉사대.
허남영 의원, 충남지방의정봉사대상 수상  “뚜벅뚜벅 시민행복을 향해 걸어.
11월 11일은 무슨 날 일까 ?
11월 11일은 무슨 날 일까 ?          .
김석진 한국수석회 계룡대지역회.
김석진 한국수석회 계룡대지역회장 제39대 중앙회장 추대   2020 軍문.
 
 
 
계룡투데이 | 발행인 정윤희 | 편집인 정병상 | 청소년보호책임자 서경희 | jbsang9@naver.com
대표전화 010-4424-1005 | 충청남도 계룡시 장안로 31, 7층 701호(금암동, 청운빌딩) | 등록일 2014-07-10
사업자등록번호 412-06-64515 | 신문사업·인터넷신문사업 등록번호 충남, 아00236
계룡투데이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C) 2014 gytoday.kr. All rights reserved.